#상표등록

반려동물간식 상표출원 상표등록 빠르게!|

by 유레카 특허법률사무소2022.09.21조회수 65

 

반려동물간식 상표출원, 반려동물간식 상표등록 빠르게!


 

펫케어 산업 진출, 기본적인 상표권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나고,

사회적으로 반려동물과 친화적인 분위기가 형성되면서

연관 산업의 규모 증가는 자연스런 일이 되었습니다.

통계 조사 기관에 따라 차이가 있으나

현재 국내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의 비율이

전체 인구의 15% 이상이라고 하는데요.

펫케어 시장의 세부항목으로는

용품에 관한 것이 약 36%를 차지하고,

음식에 관한 것이 60%가 넘습니다.

사람이나 동물이나 살아가면서

먹거리가 참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현재진행 중인 성장력을 보여줌은 물론,

미래에도 전망이 밝은 펫케어 산업,

그리고 펫푸드 영역으로 진입하고자 하나요?

그렇다면 사업 운영에 필수적인

상표권은 반드시 확보하고 가셔야 할 텐데요.

 


 

반려동물간식 상표출원, 반려동물간식 상표등록으로

독점권을 가지고 내 권리를 자유롭게 행사하며,

사업을 확장시켜 나갈 수 있습니다.

사업에서 항상 상표권은 기본이라고

생각하시는 편이 알맞습니다.

산업 트렌드와 상표등록의 필수성

과거 미국에서 개, 고양이 사료에 대한 진실을

고발하는 도서가 출간된 일이 있었습니다.

반려동물의 주식인 사료의 재료가

사회적인 문제로 떠올랐으며

이후 반려동물 먹거리의 안정성, 위생적인 측면이

관심이 높아졌는데요.

요즘에는 필수 영양성분을 갖춘 사료는 기본이고,

각종 간식이 다양하게 나오고 있습니다.

원물을 그대로 살린 제품, 반려견용 비스킷 등

반려동물 식품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반려동물간식 상표출원,

반려동물간식 상표등록을 받은 제품은

점진적으로 브랜드 가치를 구축함으로써

소비자에게 어필할 수 있습니다.

 


 

특허청에 등록한 상표는

법적으로 정당한 권리를 가져다줄 뿐만 아니라

홍보, 마케팅에도 큰 역할을 하기 때문에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대기업의 진출, 상표권 선점이 중요

펫푸드 시장의 잠재력을 알아본 대기업의

반려동물간식 상표출원 소식이 있었습니다.

롯데제과 또한 반려동물 식품 산업이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유망하다고 판단했는지

'락토츄'라는 상표권을 출원했는데요.

반려동물 상표등록을 통하여

애완동물용 식이보충제, 간식,

동물용 단백질 보충제 등에 상표를

사용하고자 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롯데제과 측은 단순 검토 차원이며

당장 시장에 진출할 계획은 없다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러나 상표출원을 했다는 것은

상표권을 선점하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인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상표제도는 동일, 유사한 상표에 대해서

먼저 출원을 한 사람에게 권리를 부여하므로

빠르게 상표출원을 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펫푸드 관련 사업을 준비하고 계신다면

반려동물간식 상표출원, 반려동물간식 상표등록 준비도

동시에 진행해야 하는 이유가 바로 이 때문입니다.

 

 

사업을 시작하기도 전에 혹은 제품을 출시하기 전에

상표를 우선적으로 출원하는 발 빠른 준비가 되어야

제3자로부터 상표를 뺏기는 사태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수월하게 상표출원 및 상표등록을 진행하고,

분쟁이 일어났다거나 문제가 발생한 경우

슬기롭게 해결할 수 있도록

상표권은 전문 변리사와 상담하기를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