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표등록

식당 음식점 체인점 상표등록 지금부터 준비하세요

by 유레카 특허법률사무소2023.02.17조회수 210

 

 

식당 음식점 체인점 상표등록 지금부터 준비하세요

 


요식업 상표권 취득?

한국은 OECD 회원국 중에서도

자영업자의 비율이 높은 편에

속하는 국가라고 합니다.

자영업 중에서도 외식업, 식당업,

포장음식/배달음식업에 관련된

사업을 하는 분들이 많으신데요.

실제로 특허청에 따르면

식당 음식점 체인점 상표등록의 경우

개인출원의 비율이 다른 업종보다

높은 편에 해당한다고 하며

그에 따른 경쟁도 치열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소비자에게 줄 수 있는 신뢰도,

업무상의 신용을 위해서라도

상표를 등록하고 잘 관리하여

활용하는 일은 굉장히 중요합니다.

 

창업을 준비하는 중이라면

지금 창업을 준비하는 분들이라면

새롭게 시작하는 일이다 보니 더욱

미래에 대한 걱정이 많을 수밖에 없는데요.

유비무환이라는 말이 있듯이

그럴 때일수록 준비를 더 철저히

할 필요가 있겠습니다.

식당 음식점 체인점 상표등록은

절대 빠뜨려서는 안 될

필수적인 과정입니다.

상표권은 사업자 신청 시 상호명처럼

강제적인 것이 아니다 보니

지식재산에 대한 정보를 모른다면

까맣게 모르고 지나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과거부터 지금까지도 계속되고 있는

상표권 분쟁 뉴스를 본다면

결코 늦춰서 안 되는 것이

상표등록입니다.

 

처음부터 상표등록을 생각해야 하는 이유

타인이 먼저 출원등록한 상표와 비슷한 상표는

심사에서 거절이 될 확률이 높으며

등록이 힘들 수 있습니다.

때문에 상표를 만들 때부터

선행상표를 조사하여 체크를 하면서

등록 가능성이 보이는 상표를

만들 필요가 있습니다.

무조건 내가 원하는 상표만을

고집할 수 없는 이유인데요.

물론 내가 원하는 상표가

등록 가능성이 충분한 것이라면

상관이 없겠지만 말이죠.

 

 

식당 음식점 체인점 상표등록 시

상호명과 같은 것을 상표로도

쓰고 싶어 하시는 경우가 있는데

누군가 해당 상호와 유사한 상표를 선점하고 있다면

내 상호를 그대로 상표로 등록할 수는 없습니다.

상표는 한마디로 먼저 출원한 사람이 임자입니다.

제도적으로 정해져 있기 때문에

어쩔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상표출원등록은

창업 준비와 함께 진행하기를 권장하는 것인데요.

내가 원하는 상표가 등록 가능성이 없을 시

조금의 변형, 수정을 했을 때 가능성이 있는지

알아볼 수도 있는데 전문가에게 정확한

상담을 받아보셔야 합니다.

 


 

 

오래 쓸 수 있는 좋은 상표 등록 상담

우리나라에서 오래된 식당 상표는

'우래옥', '미조리', '남강', '함지박' 등이

있다고 하는데요.

40년 이상, 50년 이상이 된

상표들입니다.

상표권은 10년마다 갱신이 가능한

반영구적인 권리이기 때문에

처음 등록을 받고 난 뒤

계속 사용이 가능합니다.

 


 

잘 키운 상표는 그 자체로

브랜드가 될 수 있죠.

오래오래 간직될 좋은 상표를 만들고 싶다면

시작을 잘해야 합니다.

상표권 취득에 대해서는

전문 변리사에게 고민 상담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무료상담 사이트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