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

토목특허 건설특허 왜 필요할까요?

by 유레카 특허법률사무소2021.11.18조회수 593

토목특허 건설특허 왜 필요할까요 







 

 



최근 건설업계는 활기를 띠고 있습니다.

올해 국내의 건설 수주 규모는

작년에 비해 4.9%가량 증가하며

최대 실적을 기록할 전망이라고 합니다.

우리나라 건설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분야이며 건축분야, 토목분야의

기술은 타의 추종을 불허할 만큼

높은 경쟁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토목이란 사회간접자본으로 불리는

도로, 교량, 항만, 건물, 철도 등의

우리 생활에 필수적인 사회기반시설을

건설하는 일을 말하는 것으로 관련 업계

분이라면 토목특허 건설특허의 중요성을 잘

알고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토목특허권을 보유하는 업체는

건설공사의 입찰에서 가점을 받을 수 있고

신기술/우수제품 선정에 용이하기 때문에

토목특허 출원은 과거 건설경기가 불황이었던

시기에도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곤 했습니다.

날이 갈수록 최신 기술이 등장하고

토목 공사 시공법이 발전하고 있으므로

우리 기술을 시장에서 선점하고

타 업체에게 도용당하지 않도록

법적으로 권리를 보호받기 위해서

건설특허는 반드시 획득해야 할 과제입니다.



 

 

토목특허 등록하려면? 





건설특허를 등록하기 위해서는

특허청에서 진행하는 절차를 따라야 하는데요.

이 과정에서 특허출원인은 각종 서류를 구비하고

제출 문서를 작성하는 등 꼼꼼한 준비가 필요합니다.

선행기술조사

특허 출원을 진행하기 위하여

첫 번째로 해야 할 일은

선행기술조사입니다.

특허청에 출원을 요청하기 전에 먼저

우리 기술이 특허 출원 심사에

통과할 수 있을 것인지 정확히

알아보는 것이 필요하기 때문이죠.









토목특허 선행기술조사 시 유의할 점은

신규성

진보성

산업상 이용가능성

각 항목을 철저히 조사하여

특허출원 판단을 내려야 하는 것입니다.

선행기술조사를 바탕으로

토목특허 출원서를 작성해

특허청에 접수해야 합니다.

출원 - 심사 - 등록

만약 출원 후 심사에서

아무런 문제가 발견되지 않고

거절이유가 존재하지 않는다면

특허를 등록할 수 있다는 결정을

통지받을 수 있습니다.









토목특허결정을 받으면 출원인은

특허청이 제시하는 등록료를 납부하여

특허권을 설정등록 할 수 있습니다.

이때부터 해당 권리가 발생하여

자신의 기술에 대한 법적인

권리를 행사할 수 있게 됩니다.

만에 하나 침해당하는 경우가 발생하면

법적으로 보호를 받을 수 있습니다.









건설업에서 토목 공학은

각종 시공법과 자재, 설계 관련 기술 등

핵심적인 역할을 하기 때문에 토목특허를

받음으로써 사업상 부가 이익을 취득하기

위해선 특허출원을 빠르게 진행해야 합니다.

특허의 분야는 다 다를지라도 출원과 등록의

큰 맥은 모두 한줄기로 같습니다.

이런 사실을 잘 숙지하고 토목특허를

진행한다면 시간과 비용 낭비를 막고

효율적으로 특허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